친형 죽이고 장롱에 유기한 60대 검거…"자꾸 구박해서"

서울 송파경찰서는 친형을 살해하고 도주한 김모(69)씨를 신고 접수 3주 만에 붙잡았다고 1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달 5일 오전 11시께 송파구 마천동에 있는 친형(79) 집에서 형을 살해하고 시신을 장롱에 숨긴 혐의(살인·사체유기)를 받는다.

지난해 11월부터 형의 집에 얹혀살기 시작한 김씨는 "형이 시키는 대로 다 했는데도 생활비를 내라는 둥 구박이 심해지자 말싸움을 하던 중 욱해져 죽였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김씨는 얇은 이불 13겹으로 형의 시신 위아래를 감싸 장롱에 숨겨놓고 집을 나섰다. 이불이 냄새를 흡수하는 바람에 함께 살던 형의 손녀는 전혀 눈치채지 못했다고 한다.

또 김씨는 마치 형이 쓴 것 처럼 '제주도에 사는 친척이 돌아가셨으니 12일에 돌아오겠다'는 메모를 남겨놨으나 그 내용은 거짓이었다. 김씨는 휴대전화기도 형의 집에 두고 나갔다.

군 복무 중이던 형의 손자(21)가 지난달 26일 휴가를 나와 들른 집에서 이상한 냄새가 나는 것을 알아차리고 집을 살펴보던 중 장롱에서 할아버지의 시신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동생 김씨를 용의자로 지목하고 집 근처 CCTV를 분석하고 가족과 지인 탐문을 이어갔으나 위치추적이 불가능해 수사에 난항을 겪었다.

그러던 중 이달 16일 오후 9시50분께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의 한 사우나에서 자고 있던 김씨를 발견해 검거했다. 김씨는 과거 이 지역에 살았다.

김씨는 경찰 조사에서 범행을 모두 인정했으며 경찰은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자녀까지···원정 걸인들에 골치아픈 베이징
  • 중국 베이징 지하철에서 자녀를 동원해 구걸하는 이들이 포착되면서 당국이 골머리를 앓고 있다.지난 19일(현지시간) 중국 인민망에 따르면 지하철에서 구걸하는 아이들 사진이 최근 현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급속히 퍼졌다. 간쑤(甘肅) 성 거..
  • 김민희, 논란 뚫고 국내영화 복귀할까
  • 배우 김민희가 베를린영화제 여우주연상 수상으로 한국 영화계 역사를 새로 썼다.김민희는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거머쥐며 국제적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자연스럽게 이번 수상 이후 김민희의 행보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김민..
  • 알렉스·조현영 결별···1년여 열애 마침표
  • 클래지콰이 알렉스와 레인보우 출신 조현영이 열애 인정 1년 4개월 만에 결별로마침표를 찍었다.20일 조현영 소속사 마마크리에이트브 측은 알렉스와 조현영이 헤어졌다며 두 사람이 최근 각자 일이 바빠지면서 자연스럽게 만나는 횟수가 줄었고, 좋은..
  • 부상 투혼 이승훈, 빙속 5,000m 亞신기록 금메달
  • 20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히비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천m에서 이승훈이 전광판 기록을 바라보고 있다.스피드스케이팅 남자 장거리 간판 이승훈(대한항공)이 오른쪽 정강이 부상을 딛고 2017 삿포로아시안게임..
  • 빙속 김보름, 여자 3,000m에서 은메달
  •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장거리 간판 김보름(강원도청)이 아시안게임 여자 3,000m에서 금메달을 놓쳤다.김보름은 20일 일본 홋카이도현 오비히로 오벌에서 열린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3,000m 경기에서 4분7초80의 기록으로 은메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