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오정연 “1.4억으로 현재 40억 아파트 계약…전현무도 같이 봤던 곳”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4-02-28 17:44:44 수정 : 2024-02-28 17:44: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 27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강심장VS'에서 성수동 고급 아파트 입주기를 털어놓은 방송인 오정연. 강심장VS 캡처

 

KBS 아나운서 출신의 방송인 오정연이 1억4000만원으로 평당 1억원인 성수동 고급 아파트에 입주한 사연을 털어놨다.

 

오정연은 지난 27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강심장VS’에 출연해 “부동산으로 수십억을 벌었다는데 진짜냐”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그는 “내가 2015년에 퇴사하자 회사에 갈 일이 없어졌다. 그런데 숍을 가야 해서 강남으로 이사하려 했는데, 집값이 너무 비쌌다”며 “그래서 강남 주변을 탐색하다 다리 건너 공사 중인 아파트를 발견했다. 강남보다 가격이 좋아서 계약했다. 그때 모아뒀던 돈과 친척들에게 빌린 돈을 더해 1억4000만원으로 입주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강 뷰가 잘 안 맞아 1년만 살고 전세를 주고 나왔다. 내게 남은 건 그 집과 80%의 대출”이라고 밝혔다.

 

오정연의 말을 듣던 KBS 입사 동기 전현무는 “나도 봤던 아파트다. 난 이제 그 동네 가지도 않는다”고 말했는데, 오정연은 “우리가 같이 갔었다. 심지어 우리 집은 30평인데, 전현무가 봤던 집은 50평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오정연이 계약한 아파트의 30평대 가격은 현재 40억 정도다.


백진호 온라인 뉴스 기자 kpio9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