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대문을 김영호, 진보당과 단일화… 與 박진 "이재명식 야합"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총선

입력 : 2024-02-29 15:00:00 수정 : 2024-02-29 14:53: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민의힘 서울 서대문을 총선 후보인 박진 의원은 29일 더불어민주당 김영호 의원과 진보당 전진희 예비후보가 서대문을 후보 단일화를 선언한 데 대해 “극단 세력과 손 잡는 ‘이재명식 야합’”이라고 비판했다. 

 

박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민주당 김영호 국회의원과 진보당 전진희 예비후보가 서대문을 국회의원 후보 단일화를 선언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김영호 의원. 연합뉴스

박 의원은 “명분도, 목적도 불분명한 단일화는 서대문의 미래와 주민의 뜻과는 상관 없는 ‘정략적 결탁’에 불과하다”며 “표를 위해서라면 대한민국의 정체성마저 부정하는 극단 세력과도 손 잡겠다는 ‘이재명식 야합’의 산물”이라고 지적했다. 

 

박 의원은 “현명하신 서대문을 유권자 분들은 주민은 안중에도 없는 이재명식 야합을 단호하게 심판해주실 것으로 믿는다”며 “저 박진은 자유민주주의의 원칙을 지키며 오직 주민 여러분만을 바라보고 서대문의 내일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열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김병관 기자 gwan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